제목: 盧 전 대통령 추도식
이름: 알파한인연합교회


등록일: 2017-05-23 22:02
조회수: 272 / 추천수: 23


170523_문재인_대통령_고_노무현_대통령_추도식.jpg (67.8 KB)

오늘 5월 23일, 아침입니다. 한국에서는 노 전대통령 추도식이 있었습니다, 아래는
경향신문에서 발표된 글입니다.

******************************************************************

[전문]문재인 대통령 “盧 전 대통령 추도식, 현직으론 마지막 참석…성공한 대통령 돼 다시 찾아뵙겠다”
2017.05.23 15:04:00  

문재인 대통령은 23일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8주기 추도사에서 “저는 앞으로 임기동안 대통령님을 가슴에만 간직하겠다. 현직 대통령으로서 이 자리에 참석하는 것은 오늘이 마지막일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김해 봉하마을에서 열린 노 전 대통령 8주기 추도식에 참석해 “노무현 대통령님, 당신이 그립습니다. 보고싶습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반드시 성공한 대통령이 되어 임무를 다한 다음 다시 찾아뵙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의 꿈은 참여정부를 뛰어넘어, 완전히 새로운 대한민국, 나라다운 나라로 확장해야 한다”며 “노무현 대통령님을 지켜주지 못해 미안한 마음을 이제 가슴에 묻고, 다 함께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어 보자”고 말했다. 다음은 문 대통령의 추도사 전문.


<추도사>
8년의 세월이 흘렀는데도,

이렇게 변함없이 노무현 대통령과 함께 해주셔서,

무어라고 감사 말씀 드릴지 모르겠습니다.

제가 대선 때 했던 약속,

오늘 이 추도식에 대통령으로 참석하겠다고 한 약속을

지킬 수 있게 해주신 것에 대해서도 깊이 감사드립니다.

노무현 대통령님도 오늘만큼은,

여기 어디에선가 우리들 가운데서,

모든 분들께 고마워하면서,

“야, 기분 좋다!” 하실 것 같습니다.


애틋한 추모의 마음이 많이 가실만큼 세월이 흘러도,

더 많은 사람들이 노무현의 이름을 부릅니다.

노무현이란 이름은 반칙과 특권이 없는 세상,

상식과 원칙이 통하는 세상의 상징이 되었습니다.

우리가 함께 아파했던 노무현의 죽음은

수많은 깨어있는 시민들로 되살아났습니다.

그리고 끝내 세상을 바꾸는 힘이 되었습니다.


저는 요즘 국민들의 과분한 칭찬과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제가 뭔가 특별한 일을 해서가 아닙니다.

그냥, 정상적인 나라를 만들겠다는 노력,

정상적인 대통령이 되겠다는 마음가짐이

특별한 일처럼 되었습니다.

정상을 위한 노력이 특별한 일이 될만큼

우리 사회가 오랫동안 심각하게 비정상으로 병들어 있었다는 뜻입니다.


노무현 대통령님의 꿈도 다르지 않았습니다.

민주주의와 인권과 복지가 정상적으로 작동하는 나라,

지역주의와 이념갈등,

차별의 비정상이 없는 나라가 그의 꿈이었습니다.

그런 나라를 만들기 위해,

대통령부터 먼저 초법적인 권력과 권위를 내려놓고,

서민들의 언어로 국민들과 소통하고자 노력했습니다.


그러나 이상은 높았고, 힘은 부족했습니다.

현실의 벽을 넘지 못했습니다.

노무현의 좌절 이후 우리 사회,

특히 우리의 정치는

더욱 비정상을 향해 거꾸로 흘러갔고,

국민의 희망과 갈수록 멀어졌습니다.


하지만 이제 그 꿈이 다시 시작됐습니다.

노무현의 꿈은

깨어있는 시민의 힘으로 부활했습니다.

우리가 함께 꾼 꿈이 우리를 여기까지 오게 했습니다.

이제 우리는 다시 실패하지 않을 것입니다.

우리는 이명박, 박근혜 정부뿐 아니라,

김대중, 노무현 정부까지,

지난 20년 전체를 성찰하며

성공의 길로 나아갈 것입니다.


우리의 꿈을,

참여정부를 뛰어넘어

완전히 새로운 대한민국, 나라다운 나라로 확장해야 합니다.

노무현 대통령님을 지켜주지 못해 미안한 마음을

이제 가슴에 묻고,

다 함께 나라다운 나라를 만들어 봅시다.

우리가 안보도, 경제도, 국정 전반에서

훨씬 유능함을 다시 한 번 보여줍시다.


저의 꿈은 국민 모두의 정부,

모든 국민의 대통령입니다.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국민의 손을 놓지 않고

국민과 함께 가는 것입니다.

개혁도, 저 문재인의 신념이기 때문에,

또는 옳은 길이기 때문에 하는 것이 아니라,

국민과 눈을 맞추면서,

국민이 원하고

국민에게 이익이기 때문에 하는 것이라는

마음가짐으로 나가겠습니다.

국민이 앞서가면 더 속도를 내고,

국민이 늦추면 소통하면서 설득하겠습니다.

문재인 정부가 못다한 일은

다음 민주정부가 이어나갈 수 있도록

단단하게 개혁해나가겠습니다.


노무현 대통령님,

당신이 그립습니다.

보고 싶습니다.

하지만 저는 앞으로 임기동안

대통령님을 가슴에만 간직하겠습니다.

현직 대통령으로서

이 자리에 참석하는 것은

오늘이 마지막일 것입니다.

이제 당신을 온전히 국민께 돌려드립니다.

반드시 성공한 대통령이 되어 임무를 다한 다음

다시 찾아뵙겠습니다.

그때 다시 한 번,

당신이 했던 그 말,

“야, 기분 좋다!”

이렇게 환한 웃음으로 반겨주십시오.


다시 한 번 참석해주신 여러분께 감사드리고,

꿋꿋하게 견뎌주신 권양숙 여사님과 유족들께

위로 말씀을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17년 5월 23일
.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Category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202
 알파한인연합교회
 예수와 동행 하면 2017-12-12 0 7
201
 알파한인연합교회
 오늘 12월 6일, 오후에 교회Web (www.akuc.org) 정상 운영 2017-12-06 1 31
200
 알파한인연합교회
 정해빈 목사님 급히 한국 방문 2017-12-05 1 35
199
 알파한인연합교회
 부족함과 행복함 2017-12-01 1 34
198
 알파한인연합교회
 WCC 한반도 평화 기도문 (2017년 대림절) 2017-11-27 1 33
197
 알파한인연합교회
 문 대통령, 홍종학 임명 “세상일이 마음 같지 않다” 2017-11-21 1 42
196
 알파한인연합교회
  '한반도 안전지대 아니다'…지진 종합대책 서둘러야 2017-11-15 1 60
195
 알파한인연합교회
 정동선님 하나님 부름 받으시다 2017-11-14 1 96
194
 알파한인연합교회
  이명박 전 대통령, 이제 ‘진실의 법정’ 서야 할 때 2017-11-11 0 60
193
 알파한인연합교회
 심봉업님 하나님 부름 받으시다 2017-11-07 0 80
192
 알파한인연합교회
 트럼프 방한 FTA 의제, 면밀히 준비해 대응하기를 2017-11-05 0 58
191
 알파한인연합교회
 무궁화 모금 목표 초과 2017-11-02 0 55
190
 알파한인연합교회
 10월 26일, 깊어 가는 가을 단풍 2017-10-26 10 88
189
 알파한인연합교회
 文대통령, '탈원전' 재확인하며 지지층 다독이기…"대승적 수용"(종합) 2017-10-22 8 66
188
 알파한인연합교회
  '숙의의 힘' 보여준 시민참여단의 절묘한 결론 2017-10-21 12 84
187
 알파한인연합교회
 신고리5·6호기의 운명을 판가름할 공론조사 2017-10-15 11 88
186
 알파한인연합교회
 중력파 탐지한 바이스 등에 노벨물리학상 2017-10-03 12 123
185
 알파한인연합교회
 가을이 손짓한다 단풍이 부른다 2017-10-01 12 126
184
 알파한인연합교회
 새로운 예배 장소 2017-09-30 12 153
183
 알파한인연합교회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자 임명동의안 통과 2017-09-22 10 132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 11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DQ'Sty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