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천히 글 쓰고, 천천히 커피 마시고...

오늘 8월 4일 저녁 5시인데 벼락이 치고 빆이 캉캄 하고 비가 나리고 있습니다.

우리는 지난8월 1일. 월요일, 칼가리, 예로우 나이트. 사스카추언,에서 모여 온 가족들이 농장 한자리에모여 즐거운 시간을 가졌습니다,

****************************************************  


천천히 글 쓰고, 천천히 커피 마시고...



나는 요즈음 천천히 글을 쓰고 싶다.
천천히 그리고 또박또박, 마치 옛날의 스님들이
경판을 새길 때 한 자의 글을 새기고 절을 삼배 올리고,
한 권의 경전을 새기고 목욕재계하였던 것처럼...
글뿐 아니라 삶 자체도 그렇게 변화해서 살고 싶다.
천천히 커피를 마시고, 천천히 차를 몰고,
천천히 책을 읽고, 천천히 밥을 먹고,
천천히 잠을 자고, 그러나 그
천천함이 지나치지 않게.


- 최인호의《산중일기》중에서 -


* 한 시대를 풍미한
노작가의 말이 좋은 가르침을 줍니다.
커피도 후루룩 한숨에 마시면 맛을 못 느낍니다.
천천히 찻잔을 씻고, 천천히 물을 붓고, 천천히 물을
끓이고, 천천히 커피를 내리고, 천천히 향을 느끼고,
한 모금씩 천천히 마시고... 그런 모든 과정이
새로운 맛과 멋, 여유와 행복을 안겨줍니다.
'나'를 비우고 '너'를 채우는
시간이 됩니다
.
(2013년 7월17일자 앙코르메일)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답글달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제목: 천천히 글 쓰고, 천천히 커피 마시고...


사진가: 알파한인연합교회

등록일: 2017-08-05 06:01
조회수: 25 / 추천수: 2


170801_Family_Reunion_6.jpg (44.8 KB)
△ 이전사진

김인경, 브리티시오픈 2R 단독 선두…장하나·최운정은 5위
▽ 다음사진

눈에 보이지 않는 것
  ~의견을 남겨주세요.
남겨주신 의견은 알파한인연합교회님에게 큰 보탬이 됩니다.

 
  이름(별명)  비밀번호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DQ'Style